자동차정비상식

운전자라면 자신이 달려야 하는 도로의 구성 정도는 이해해두는 게 좋겠죠. 도로는 차량의 통행을 구분하기 위한 중앙선과 차로와 차로의 구분을 위한 차선, 차량이 다니는 차도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운전 중에 크게 신경 써야 하는 부분은 차선인데요.

 

흰색으로 그어진 백색 차선은 실선과 점선이 있는데 점선은 차선 변경이 가능하지만, 실선은 차선 변경이 불가능합니다. 백색 실선은 주로 터널 출입구나 터널 내, 교량 등에서 많이 볼 수 있으며 실선에서 차로를 침범하면 지정차로 통행 위반으로 범칙금이 부과됩니다. 종종 점선과 실선이 같이 있는 도로가 있는데 실선 쪽의 차로에서는 차선 변경이 가능하지만, 실선 쪽의 차량은 차선 변경이 불가능합니다. 

 

황색 차선은 반대 방향으로 진행하는 차로의 구분 선입니다. 중앙선으로 불리는 차선이 황색 차선입니다. 중앙선은 모두 침범이 불가능하다고 알고 있지만, 점선 차선은 반대 차로의 차가 없거나 안전이 확보되었을 시 일시적으로 추월을 위한 차선 변경이 가능합니다. 단, 신속히 원래 차선으로 돌아오셔야 합니다.